미디어 센터보도자료

보도자료

깊어지는 가을 가을향 가득한 커피 나들이 어때

작성일 : 2019.11.05

조회수 : 905

첨부파일 :

“커피 매개로 서울의 문화ᆞ예술이 만나는

 

‘제4회 서울커피페스티벌’”

 

깊어지는 가을, 가을향 가득한 커피 나들이 어때?

 

 - 은평한옥마을, 서울숲, 후암동 등 서울 곳곳의 카페 명소 방문하는 ‘서울커피투어버스’ 눈길

 

- 27개 카페 참여 로스터리 공동관 커피 앨리, 커피 토크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가 한자리에

 

 

글로벌 전시회 서울카페쇼를 운영하는 ㈜엑스포럼(대표 신현대)은 오는 7일부터 10일까지 나흘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일대에서 ‘제4회 서울커피페스티벌’(이하 서울커피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특히 올해는 커피 관계자뿐만 아니라 일반 관람객들과 소통하고 다양한 재미를 선사하기 위해 관객 체험형 프로그램을 강화했다. 서울커피페스티벌은 ‘나만을 위한 커피 랜드로의 여행(Trip to your own Coffeeland)’을 주제로 ‘나만을 위한 커피를 찾는 여정(For Me)’, ‘커피의, 커피를 위한, 커피에 의한 여정(For Coffee), ‘커피와 나, 우리의 이야기를 담은 여정(For Us)’ 등으로 프로그램이 구성된다.

 

먼저 나만의 커피를 찾기 위한 커피 프로그램 중 가장 눈길을 끄는 것은 바로 ‘서울커피투어버스’로 서울 곳곳에 있는 주요 커피 명소를 방문하는 프로그램이다. 아시아 최대 커피 도시 서울의 곳곳에 있는 카페 문화와 우수한 커피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올해는 은평한옥마을, 서울숲, 후암동이 투어 코스로 지정됐다.

 

또한 ‘커피 앨리(Coffee Alley)’는 올해 주요 초청 도시(Guest City)인 타이베이와 LA 등 해외 3개국 6개 카페를 포함해 국내외 27개의 유명 카페가 참여한 로스터리 공동관이다. 전 세계에서 가장 최신 트렌드의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커피아트갤러리’에서는 커피와 관련된 다양한 예술 작품의 전시도 진행된다. 참여 작가 중 종이컵에 각 카페에 대한 이야기를 그려내는 ‘페이퍼컵 드로잉(papercup drawing)’으로 유명한 신문섭 작가는 행사 기간 동안 높이 2m의 대형 종이컵에 서울카페쇼의 이야기를 담는 퍼포먼스를 펼친다. 또한, 행사장 내 ‘커피 토크’ 무대에서는 커피와 관련된 영화 상영과 함께 ‘커피를 만드는 사람, 환경, 생산국(People, Planet, Progress)’를 키워드로 한 토크쇼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밖에도 첨단 과학기술을 커피에 적용한 ‘커피 사이언스 랩’, 커피와 관련된 책을 만나볼 수 있는 ‘커피 라이브러리’ 등 다채로운 즐길거리가 커피 마니아들의 발길을 사로잡는다.

 

한편, ‘제4회 서울커피페스티벌’은 제18회 서울카페쇼, ‘제8회 월드 커피 리더스 포럼’ 등과 함께 열린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카페쇼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끝]